RRC,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 파트너로 참가 확정

홍보영상 상영 및 관계자 연설 진행

RRC측이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 참가 소식을 밝혔다. RRC는 오는 7월 21일부터 22일 양일간 서울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개최되는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의 파트너로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RRC의 CEO인 리우 샹이 직접 참여한다. 리우 샹은 이틀 동안 RRC 부스에 직접 상주하며 블록체인에 관심 있는 한국 대중 및 투자자들과 만나 교류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RRC는 자사 홍보영상을 주기적으로 상영하고 20분 가량의 관계자 연설을 진행할 예정이다.

RRC측은 "올해 8월 메인넷 테스트를 진행함과 동시에 월렛을 공개할 예정"이라며 "테스트 기간 중, 플랫폼 서비스 중 하나인 유니온 시스템을 사용한 컴퓨팅파워 랭킹 시합을 진행하고, 우승자에게 에어드랍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중국의 블록체인, 암호화폐, 핀테크 전문 미디어 그룹인 바비파이낸스(BABI Finance)와 한국의 블록체인 전문 엑셀러레이터인 체이니어(Chaineer)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은 '새로운 패러다임, 새로운 미래(A New Paradigm, A New Future)'라는 슬로건 하에 블록체인 산업의 현재와 미래, 향후 발전방향 그리고 ICO 전략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기 위해 마련되었다.

21일에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세계적인 기업들을 이끄는 리더들이 나와 블록체인이 창출해낼 새로운 기회와 미래를 위한 실용적인 활용 방안에 관해 이야기한다. 22일에는 IPO 전략에 대해 논의하고 블록체인 산업의 발전 방향을 집중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바이낸스의 CEO 장펑 자오, 비트코인닷컴의 CEO 로저 버, 네오 창립자 다 홍페이, 퀀텀 CEO 패트릭 다이 등이 있으며 국내 인사로는 글로스퍼 대표 김태원, 파운데이션 X의 황재성 대표, 해쉬드 CIO 김휘상 등 업계 유명 연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RRC는 사용되지 않는 개인용 컴퓨터 및 스마트 터미널의 컴퓨팅 파워를 최대한 활용한 블록체인 기반의 '분산 컴퓨팅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현재의 중앙 집권화된 글로벌 컴퓨팅 업계의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탄생한 회사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트윗하기

메시지를 남겨주세요